물설사하는이유 도대체 뭘까

아랫배에 통증이 느껴지면서 물설사를 하는 분들 많으시죠? 이게 한 두번은 괜찮겠지만 계속 되다보면 건강에 문제를 느끼고 원인이 뭔지 생각하게 됩니다.  변을 보면 색상, 모양, 냄새 등으로 건강상태를 체크할 수 있다고도 하잖아요? 일반적으로 이상적인 변의 수분량은 70~80% 사이인데 설사의 경우엔 수분함량이 80~90%정도의 묽은변을 뜻한답니다.

특히나 물설사가 오랫동안 지속되는 경우엔 원인을 알고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답니다. 그럼 지금부터 바로 물설사하는이유 및 멈추는법에 대해서 간단히 알아보도록 할게요.

1. 민감성대장증후군

물설사를 하는 대표적인 원인 중 하나로 과민성대장증후군이 꼽히는데요, 과민성대장증후군은 불안감이나 스트레스 등 심리적인 압박을 원인으로 복부팽만감과 함께 복통, 물설사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고 합니다.

2. 식중독, 바이러스 등으로 인한 급성위장염

두번째로는 아무래도 음식을 잘못먹은 경우 이렇게 물설사를 할 수 있는데요, 상한 음식을 먹었거나 그게 아니더라도 맵고 짠음식, 그리고 기름진 음식 등은 장에 자극을 주게 되는데 이런 경우 체내 방어기능이 작동되어 안좋은것들을 빨리 밖으로 내보내려고 하기 때문에 일반적인 변보다 물함량이 높아진다고 합니다.

그럼 이러한 물설사 멈추기 위해선 어떻게 해야될까요? 우선 물설사는 흡수해야할 수분을 변으로 배출을 하는 것이기 때문에 탈수에 주의를 기울여야하는데요, 미지근한 물이나 스포츠음료 등을 자주 마시는 게 좋다고 해요. 그리고 바이러스나 식중독으로 인한 급성위장염 같은 경우엔 안좋은것들을 배출하는것이기 때문에 지사제를 먹지 않는것이 좋으며, 병원에 내방하여 전문의의 치료를 받는게 좋습니다.